네이버, 올해 개발자 900명 채용···글로벌 도전 가속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네이버, 올해 개발자 900명 채용···글로벌 도전 가속

네이버가 글로벌 도전을 가속화하기 위해 올해 개발자 900여명을 채용한다고 29일 밝혔다. 역대 최대 규모 개발자 채용이다.

네이버는 연 1회 실시하던 신입 공개채용을 상·하반기 연 2회로 확대하고, 4월부터 상반기 공채 일정을 시작한다.

네이버는 컴퓨터공학 전공자뿐만 아니라 비전공자를 위한 별도의 개발자 육성·채용 트랙도 신설한다. 매월 1~10일 경력자를 뽑는 '월간 영입' 프로그램을 신설, 매달 정기적으로 경력 사원을 모집한다. 첫 경력 사원 모집은 4월 1일부터 시작한다.

7월에 입사 예정인 상반기 신입 개발자 공채는 오는 4월 2일부터 12일까지 네이버 채용 홈페이지에서 모집을 실시하고, 12월에 입사하는 하반기 공채는 9월에 모집을 실시한다. 채용 인원은 각 세자리 수다.

네이버는 컴퓨터공학을 전공하지 않은 비전공자를 대상으로 하는 육성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동료들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개발 환경과 문화를 만들어 가는데 지원을 아끼지 않을 방침이다.

황순배 채용담당 책임리더는 “공채 기회를 늘려 수시 채용의 예측 불확실성을 제거하고 될성부른 인재를 직접 육성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도입해 다양한 인재들이 개발자로 커 갈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호천기자 hca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