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A52 5G 내달 국내 출시... 전파인증 획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성전자 갤럭시A52 5G
<삼성전자 갤럭시A52 5G>

삼성전자가 내달 갤럭시A52 5G를 국내 출시한다. 갤럭시A 시리즈 첫 글로벌 언팩 제품으로 예상 출고가는 50만원대다.

삼성전자는 갤럭시A52 5G에 대한 국립전파연구원 적합성평가 인증을 획득했다. 국내 제품 출시를 위한 필수 절차로 6월 중 이동통신 3사와 자급제 채널 판매를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갤럭시A52 5G는 지난해 세계 시장에서 삼성전자 스마트폰 최다 판매량을 기록한 갤럭시A51 후속 모델이다. 올해 3월 갤럭시A52, 갤럭시A72 등 롱텀에벌루션(LTE) 스마트폰과 '갤럭시 어썸 언팩'을 통해 공개됐다.

삼성전자 갤럭시A52
<삼성전자 갤럭시A52>

삼성전자가 갤럭시A52 5G 언팩 이후 국내 출시에 석 달가량 시차를 둔 것은 앞서 선보인 갤럭A42 5G 판매 일정 등을 고려한 것으로 풀이된다. 신제품 출시 효과를 극대화하고 제품 간 점유율 잠식을 최소화, 판매량을 끌어올리는 전략이다.

갤럭시A52 5G는 국내보다 앞서 판매를 시작한 유럽에서 높은 가성비(가격대비 성능비)와 프리미엄급 기능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OIS가 적용된 6400만화소 후면 쿼드 카메라는 실내나 어두운 환경에서도 흔들림 없는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 플래그십 스마트폰과 비교해도 손색없는 결과물을 얻을 수 있다는 분석이다. 120㎐ 디스플레이 주사율로 구현되는 부드러운 화면 전환과 콘텐츠 시청 경험 역시 기존 보급형 스마트폰을 넘어서는 만족감을 제공한다는 평가다.

삼성전자는 LTE 버전 갤럭시A52와 갤럭시A72 국내 출시는 고려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5G 시장을 확장하기 위해 보다 낮은 가격의 갤럭시A22 5G를 선보일 가능성이 제기된다.

이통사 관계자는 “갤럭시A52 5G 출시 관련 삼성전자와 협의를 진행 중”이라며 “구체적 일정은 확정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갤럭시A52 5G 내달 국내 출시... 전파인증 획득

박정은기자 je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