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모바일 운전면허로 기기변경 가능해진다

SK텔레콤 T월드 상담사가 패스모바일운전면허 서비스로 가입자 본인확인을 진행하고 있다.
<SK텔레콤 T월드 상담사가 패스모바일운전면허 서비스로 가입자 본인확인을 진행하고 있다.>

SK텔레콤이 '패스(PASS) 모바일운전면허 확인 서비스'를 T월드 매장에 적용, 업무 편의성을 높이고 고객 정보 보호를 강화한다고 밝혔다.

패스 모바일운전면허 확인서비스는 24일부터 전국 T월드 매장에 적용된다. 휴대폰 기기변경, 구독형 상품가입, 요금제 변경, 결합상품 가입 등을 스마트폰에 등록된 패스 모바일운전면허로 본인을 확인해 안전하고 편리하게 사용가능하다. SK텔레콤은 타 이동통신사와 협력으로 번호이동 업무 등 확대 적용을 검토한다.

패스 모바일운전면허는 운전면허증에 등록된 원본사진과 가입자 얼굴을 대조할 수 있게 하여, 위조 신분증을 통한 타인의 불법개통 가능성을 원천 차단한다. 본인 여부와 면허 유효성을 확인하기 위해 실시간 휴대폰 점유 인증을 거치고, 운전면허증 사진과 면허번호, 식별번호를 통해 진위 여부를 확인한다.

패스 모바일운전면허 확인서비스는 현재 전국 편의점에서 미성년자 확인을 위한 신분증으로 활용되고 있으며, 무인 편의점, 무인 마트 등 비대면 영역으로도 적용처가 지속 확대되고 있다. 은행 및 카드사 등 금융업계도 서비스 도입을 검토한다.

오세현 SKT 인증 컴퍼니(CO)장은 “앞으로도 사용처를 지속 확대해 안정성과 편의성을 동시에 갖춘 최고의 서비스가 되도록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SK텔레콤 패스 모바일운전면허증
<SK텔레콤 패스 모바일운전면허증>
SK텔레콤 T월드 상담사가 패스모바일운전면허 서비스으로 가입자 본인확인을 진행하고 있다.
<SK텔레콤 T월드 상담사가 패스모바일운전면허 서비스으로 가입자 본인확인을 진행하고 있다.>

박지성기자 jisu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