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TV-케이블TV 가입자 차이 541만명으로 확대

IPTV-케이블TV 가입자 차이 541만명으로 확대

📁관련 통계자료 다운로드IPTV·케이블 TV 가입자 추이IPTV와 케이블TV 가입자 격차가 약 541만명으로 확대됐다. IPTV 가입자는 지속 증가하고 케이블TV는 감소한 영향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26일 발표한 2020년 하반기 유료방송 가입자 통계에 따르면 IPTV 가입자는 1853만7193명으로 상반기 대비 약 73만명 증가했다.

반면에 케이블TV 가입자는 1312만9858명으로 17만여명 감소했다. IPTV와 케이블TV 가입자 격차는 540만7335명이다. 상반기 대비 격차가 약 90만명 늘었다.

위성방송은 309만5549명으로 상반기 대비 0.12%P 줄었다.

사업자별로는 KT가 787만2660명(22.76%), SK브로드밴드(IPTV) 554만6012명(16.04%), LG유플러스 483만6258명(13.98%), LG헬로비전 386만5772명(11.18%), KT스카이라이프 309만5549명(8.95%), SK브로드밴드(케이블TV) 297만8493명(8.61%) 순으로 집계됐다.

시장점유율은 KT 계열이 31.72%, LG유플러스 계열은 25.16%, SK브로드밴드는 24.65%를 기록했다. 딜라이브가 200만5176명(시장점유율 5.80%), CMB 150만2234명(4.34%), 현대HCN 129만2692명(3.74%), 개별SO 9개사가 158만8483명(4.59%)으로 집계됐다.


최근 3년간(2018~2020년) 반기별 IPTV·케이블TV 가입자 수 비교

IPTV-케이블TV 가입자 차이 541만명으로 확대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