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르마, 알리바바클라우드-BMW 스타트업 대회 우승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신동걸 노르마 해외영업 이사가 Competition: 2021Create@알리바바 클라우드 & BMW 인터넷+차량에서 차량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을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
<신동걸 노르마 해외영업 이사가 Competition: 2021Create@알리바바 클라우드 & BMW 인터넷+차량에서 차량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을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

지능형 사물인터넷(AIoT) 보안 전문 기업 노르마(대표 정현철)가 지난달 알리바바와 BMW가 개최한 글로벌 창업 대회에서 우승팀 중 하나로 선정 됐다.

노르마는 최근 중국 알리바바 클라우드와 독일 BMW가 공동 주최한 'Competition: 2021Create@알리바바 클라우드&BMW 인터넷+차량'에 참가해 '차량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 프로젝트로 최종 우승팀 중 하나로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이 대회는 글로벌 기술 비즈니스 모델 경진 대회로 알리바바 클라우드와 BMW가 함께 진행하는 오픈이노베이션 일환으로 추진됐다. 온라인으로 치뤄진 대회에는 일본, 한국, 유럽이 포함된 총 6개 주요 경쟁 지역에서 450팀이 5G, 빅데이터, 인공지능(AI), 자율주행, 신소재, 스마트 기기 등의 분야로 참가했다. 이 중 노르마를 포함한 21개팀이 글로벌 파이널에 진출했다.

노르마는 '차량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을 주제로 자율주행차의 네트워크 보안 기술력, 관련 시장, 제품화 전략 등에 대해 발표해 경쟁력 있는 글로벌 비즈니스 모델로 평가 받았다. 수상 혜택으로 알리바바 클라우드로부터 기술 및 상금 지원을 받게 됐다.

정현철 노르마 대표는 “수상을 통해 노르마의 AIoT 보안에 대한 기술력과 비즈니스 가능성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며 “블루투스와 IoT 중심의 자율주행차 보안 솔루션 개발에 매진해 경쟁력 있는 제품을 시장에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알리바바 클라우드와 BMW는 지난해부터 인터넷 및 사물인터넷(IoT), 자동차 산업의 연결 고리를 잇는 제품, 솔루션, 서비스를 만든 스타트업을 육성하는 오픈이노베이션을 진행하고 있다.

윤대원기자 yun1972@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