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수스, 퀄컴 '레퍼런스폰' 국내 출시 수순... 전파인증 획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에이수스가 생산하는 퀄컴 스냅드래곤 인사이더즈 전용 스마트폰
<에이수스가 생산하는 퀄컴 스냅드래곤 인사이더즈 전용 스마트폰>

대만 에이수스가 퀄컴이 설계한 스마트폰을 국내에 출시할 전망이다.

에이수스는 국립전파연구원에 '5G NR 이동통신용 무선설비의 기기'에 대한 인증을 획득했다. 지원하는 주파수 대역은 28㎓로 공식 출시되면 밀리미터파를 지원하는 국내 첫 스마트폰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에이수스가 인증을 획득한 'ASUS_I007D'는 이달 초 퀄컴이 발표한 스냅드래곤 인사이더즈 프로그램 전용 스마트폰으로 추정된다.

퀄컴 레퍼런스 스마트폰으로 스냅드래곤888 칩셋을 탑재했으며 밀리미터파 5G와 와이파이6E 등 최신 통신 규격이 적용됐다. 5G와 인공지능(AI) 기술을 접목, 고성능 게이밍 기능도 제공한다.

화면은 6.78인치 OLED 디스플레이로 최대 144㎐ 주사율을 지원한다. 후면에는 6400만화소 광각, 1200만화소 초광각, 800만화소 광학 3배줌 카메라를 장착했다. 램은 16GB, 저장용량은 512GB다.

기본 제공하는 충전기는 퀄컴 퀵차지5를 지원, 스마트폰에 내장된 3840㎃h 배터리를 30분 만에 70%까지 충전 가능하다. 100% 충전에 걸리는 시간은 52분 정도다. 후면 커버에는 스냅드래곤 로고도 배치됐다.

미국과 중국 유럽 등지에서 8월 출시할 예정이다. 국내 예상 출고가는 168만원으로 출시 일정은 미정이다.

박정은기자 je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