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 '예비창업패키지 일반 분야' 역량강화 교육 실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하상용)는 22일부터 이틀간 광주 인공지능(AI) 스타트업 캠프에서 '2021년 예비창업패키지 일반분야' 역량강화교육을 실시한다.

중소벤처기업부가 총괄하는 예비창업패키지 지원사업은 혁신적인 기술 창업 소재가 있는 예비창업자를 육성하기 위해 사업화 자금, 창업교육 및 전문가 멘토링을 지원하는 프로젝트다. 지난 5월 사업아이템의 우수성과 사업화 가능성, 미래 성공가능성 등을 평가하여 25명의 최종 예비창업자를 선정했다.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는 22일부터 이틀간 광주 인공지능(AI) 스타트업 캠프에서 2021년 예비창업패키지 일반분야 역량강화교육을 실시한다.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는 22일부터 이틀간 광주 인공지능(AI) 스타트업 캠프에서 2021년 예비창업패키지 일반분야 역량강화교육을 실시한다.>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는 22일부터 이틀간 광주 인공지능(AI) 스타트업 캠프에서 2021년 예비창업패키지 일반분야 역량강화교육을 실시한다.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는 22일부터 이틀간 광주 인공지능(AI) 스타트업 캠프에서 2021년 예비창업패키지 일반분야 역량강화교육을 실시한다.>

역량강화교육은 △기업가 정신 △지식재산권 및 특허권의 이해 △사업계획서 작성 방법 △비즈니스 모델(BM) 고도화(이론 및 실습) △창업경영(세무·회계 등) 등 창업성공을 위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됐고 선배창업기업 및 전담멘토들과의 네트워킹 자리도 마련했다.

예비창업자를 포함 강사 및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마스크 의무 착용 및 온도 체크, 생활 속 거리두기 실천 등 격상된 2단계를 대비하고자 만전을 기했다.

하상용 센터장은 “코로나로 인해 지역 경제 전반에 걸쳐 큰 타격을 받고 있는 시기에 예비창업자들에게 이번 교육이 창업으로 나아가는 큰 한 걸음이 될 것”이라며 “이후에도 센터 창업지원 역량을 한 데 모아 창업성공률이 높은 도시 광주를 만드는 조력자 역할을 톡톡히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센터는 지난 2018년부터 현재까지 예비창업패키지 주관기관으로 선정돼 예비창업자 101명을 배출했다. 매출액 19억7800만원, 투자유치 38억900만원, 신규채용 150명 성과를 내어 지역경제 및 일자리 활성화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광주=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