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기, KBS '태종 이방원' 캐스팅…정도전 역 예정

배우 이광기가 올 하반기 KBS사극으로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24일 이광기는 개인 SNS를 통해 KBS 대하드라마 '태종 이방원' 캐스팅 소식을 전했다.

사진=스튜디오끼 제공
<사진=스튜디오끼 제공>

공개된 SNS 게시물에는 "드디어 시작!! 대하드라마 부활!!^^ 앞으로 기대하세요~~"라는 글과 함께, 배역인 정도전 역의 팻말과 이광기의 이름이 쓰여진 대하드라마 '태종 이방원'의 대본이 놓인 사진이 담겨있다.

이광기의 '태종 이방원' 캐스팅은 2015년 대하드라마 '정도전' 이후 6년만의 일이다.

사진=이광기 인스타그램 발췌
<사진=이광기 인스타그램 발췌>

특히 '정도전' 당시 "소생 하륜이옵니다"라는 유행어를 남길 정도로 유들유들하면서도 냉철한 하륜 캐릭터를 연기하며 시청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던 이광기가 이번 '태종 이방원' 속에서는 다소 대치되는 입장에 서 있는 정도전을 연기한다는 것이 눈길을 끈다.

2015년 정도전 당시 이광기. (사진=KBS 제공)
<2015년 정도전 당시 이광기. (사진=KBS 제공)>

또한 김영철(이성계 역)-예지원(신덕왕후 강씨 역), 주상욱(이방원 역)-박진희(원경왕후 민씨 역) 등 각 배우들과의 연기호흡 속에서 캐릭터의 갈등조율을 섬세하게 펼칠 이광기의 연기내공을 새롭게 조명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는 전망에서도 관심이 쏠린다.

한편 '태종 이방원'은 기막힌유산·공부의신·솔약국집 아들들·제국의 아침등을 연출한 김형일 PD와 최강배달꾼·조선총잡이·전우 등을 쓴 이정우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올 연말쯤 방영될 예정이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