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동킥보드, 길거리에서 무선 충전하는 시대 온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KST인텔리전스가 개발한 퍼스널 모빌리티(PM) 무선충전 스테이션
<KST인텔리전스가 개발한 퍼스널 모빌리티(PM) 무선충전 스테이션>

에타일렉트로닉스는 '무선충전 기술 사업화'를 골자로 퍼스널모빌리티(PM)와 대중교통 간의 통합 서비스형모빌리티(MaaS) 플랫폼 개발사 KST인텔리전스와 사업제휴를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양사는 KST인텔리전스에서 진행 중인 대중교통과 PM간 환승 플랫폼사업을 통해 설치 중인 PM 전용 주차 스테이션에 에타일렉트로닉스의 3차원(3D) 무선충전 기술을 적용한다. 전동킥보드 기종에 상관없이 쉽게 주차하고 자동으로 무선충전할 수 있는 개발을 추진하기로 했다.

무선전력전송 솔루션 스타트업 에타일렉트로닉스는 전동킥보드의 경우 주차 방향에 상관없이 비접촉 식으로 최대 100W로 충전하는 단계까지 원거리 비접촉 3D 무선 충전 기술을 개발한 상황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KST인텔리전스는 강릉시를 비롯한 서울시 마포구 등의 지자체에 설치중인 PM 전용 주차 거치대에 실제 적용한다. PM 이용자들이 전동킥보드를 무단주차 하지 않고 보다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공유형 전동킥보드에 비접촉 3D 무선충전이 가능해지면 충전 단자의 규격이 다른 킥보드도 손쉽게 충전을 할 수 있게 돼 이용 편의성이 증진된다. 또 배터리충전을 위해 투입되는 운영 업체의 인력 비용 문제를 해결하는 동시에 전동킥보드의 주된 민원 중 하나인 길거리 무단 주차 문제도 일부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강휘 KST인텔리전스 이강휘 대표는 “사명을 휙고로 변경하면서 본격적인 통합 MaaS 플랫폼 서비스를 시작하는 시점에서 에타일렉트로닉스의 비접촉 3D 무선충전기술을 통해 대중에게 보다 편리한 PM 이용 환경을 마련할 수 있게 됐다”면서 “향후 자전거 거치대 수준으로 PM 충전 스테이션을 도심 곳곳에 설치해 스마트교통 생태계 조성에 이바지하겠다”고 밝혔다.

전동킥보드, 길거리에서 무선 충전하는 시대 온다

이준희기자 jh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