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수, 클라우드 데이터 보호하는 '클라우드 브릿지'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파수 클라우드 브릿지 주요 기능. 파수 제공
<파수 클라우드 브릿지 주요 기능. 파수 제공>

파수가 클라우드 내 데이터를 보호하는 '파수 클라우드 브릿지'를 출시했다.

파수 클라우드 브릿지는 온프레미스 환경의 문서 보안 정책과 추적 기능을 클라우드 환경에서 그대로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인가되지 않은 기기나 이용자에 대해서는 문서 열람이 불가능하도록 제어한다.

클라우드 내 암호화된 문서는 데스크톱 애플리케이션(앱)은 물론 웹 앱에서도 동일하게 열람하고 편집·저장할 수 있다. 문서는 항상 암호화 상태를 유지함으로써 네트워크 보안 사고나 클라우드 서비스 내부자, 알 수 없는 경로 등을 통해 유출되는 경우에도 보호가 가능하다.

클라우드 상의 문서 이용 이력뿐만 아니라 로컬과 클라우드 내 문서를 연계한 이용 이력과 유통 과정까지 확인할 수 있다. 별도로 구현한 캐시 스토리지 기술을 활용해 문서를 다운로드 없이 웹 상에서 손쉽게 열람, 업무 효율성도 높인다.

조규곤 파수 대표는 “온프레미스와 클라우드를 동시에 이용하는 하이브리드형 업무가 진행됨에 따라 네트워크 중심이 아닌 데이터 중심의 일관성 있는 보안 적용이 필수가 됐다”면서 “파수 클라우드 브릿지는 클라우드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하면서도 클라우드 내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호하려는 기업과 기관에 최적의 솔루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오다인기자 ohda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