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아마존 직구' 론칭...가격 경쟁력 갖췄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11번가가 31일 아마존 글로벌 스토어를 오픈했다. 수천만개의 아마존 미국(US) 상품을 무료배송 혜택과 매력적인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서비스다. 11번가 홍보모델이 아마존 글로벌 스토어를 소개하고 있다.
<11번가가 31일 아마존 글로벌 스토어를 오픈했다. 수천만개의 아마존 미국(US) 상품을 무료배송 혜택과 매력적인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서비스다. 11번가 홍보모델이 아마존 글로벌 스토어를 소개하고 있다.>

11번가가 31일부터 아마존 글로벌 스토어를 공식 론칭했다. 다양한 상품군을 무기로 해외직구를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실제로 같은 상품을 가격 비교했을 때 11번가 아마존 탭에서 구입하는 게 더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

WD 4TB Elements 데스크톱 하드 드라이브는 11번가 아마존 사이트에서 10만4980원에 배송비 없이 구입할 수 있다. 동일 상품을 네이버 가격 비교에서 확인했을 때 최저가 12만4300원에 배송비 9900원 포함해 총 13만4200원에 구입할 수 있다.

충전식 전동칫솔인 필립스 소닉케어 ProtectiveClean 4100는 5만1640원으로 네이버 가격 비교 내 동일 제품 최저가 5만7430원에 배송비 1만5600원 포함해 총 7만3030원이었다.

11번가는 아마존 글로벌 스토어의 오픈으로 해외 인기브랜드 수천만개 상품을 온라인으로 쇼핑할 수 있게 됐다. △가전·디지털 △컴퓨터 △주방용품 △패션·잡화 △화장품 등 13개 카테고리의 수많은 상품을 만날 수 있다. 여기에 수천만권에 달하는 아마존 도서 상품을 가져와 해외 도서 구매를 원하는 고객들이 만족할 수 있는 쇼핑 경험을 제공한다.

수천만개의 아마존 미국 판매 상품은 11번가의 모든 상품과 함께 통합검색으로 찾아볼 수 있으며 아마존 상품만을 단독으로 검색할 수도 있다. 상품별로 실제 아마존 미국 고객들의 솔직한 리뷰가 담겨 있으며 상품의 특성별로 평가된 별점을 함께 제공한다. 국내에서 익숙하지 않은 상품도 리뷰를 통해 믿고 구매할 수 있다.

에코닷(Echo Dot) 인터내셔널 버전과 같은 아마존의 인기 디바이스도 11번가에서 판매된다. 11번가와 아마존은 '아마존 글로벌 스토어' 오픈을 기념해 △PC 상품 최대 50% △패션 브랜드 최대 50% △주방용품 최대 40% △에코닷 인터내셔널 버전 등 아마존 디바이스 최대 30% 할인 등 파격적인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이상호 11번가 대표는 “11번가 아마존 글로벌 스토어는 11번가의 국내 e커머스에 대한 노하우와 아마존의 풍부한 글로벌 리테일 경험을 결합한 서비스”라며 “앞으로도 아마존의 파트너로서 한국 고객에게 편리하고 안전한 쇼핑 경험을 계속해서 혁신하고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정희기자 jha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