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DN, 산업통상자원 분야 첫 데이터 결합전문기관 지정

전남 나주시 한전KDN 사옥.
<전남 나주시 한전KDN 사옥.>

한전KDN은 산업통상자원부 1호 데이터 '결합전문기관'으로 지정됐다고 7일 밝혔다.

지난해 8월 데이터 이용 활성화를 위한 '데이터 3법'(개인정보보호법, 정보통신망법, 신용정보보호법)이 시행되면서 각 기관이 가진 가명정보 결합은 공적인 목적이라 할지라도 국가에서 지정한 '결합전문기관'에서만 가능하다.

한전KDN은 '가명정보 결합 및 반출 등에 관한 고시'에서 정한 결합전문기관 지정 기준인 △조직·인력 △공간·시설 △시스템 및 보안 △정책·절차 재정 등 6개 분야 27개 항목의 지정 요건을 모두 충족했다. 산업부 결합전문기관 지정심사위원회 심사를 거쳐 최종 승인을 받았다.

한전KDN은 이번 결합전문기관 지정으로 각 기관 내부에서 제한적으로만 사용되었던 보유 데이터를 결합해 그 활용 범위를 확대할 것으로 기대했다.

설환욱 한전KDN IT사업처장은 “코로나19로 비대면 시장이 급부상하면서 4차 산업혁명 시대 원유인 데이터를 활용한 신사업모델 발굴이 요구된다”면서 “이번 결합전문기관 지정을 계기로 안전한 데이터 결합과 활용을 통한 새 경제성장 동력을 창출하겠다”고 말했다.

변상근기자 sgby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