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세아이텍, 조달청 혁신제품 시범사업 '와이즈프로핏'기반 AI서비스 구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위세아이텍(대표 김종현)은 조달청 혁신제품 시범사용 사업을 통해 광주광역시 농업기술센터와 공무원연금공단에 인공지능(AI) 개발 플랫폼 '와이즈프로핏' 기반 AI 서비스를 구현한다고 8일 밝혔다.

와이즈프로핏은 AI 개발 프로세스를 자동화해 사용자는 코딩 없이 데이터만 입력하면 AI 기반의 예측모델을 개발할 수 있다. 개발 소요 시간을 대폭 단축하고, 특정 산업 군 제한없이 다양한 산업에서 AI 예측모델을 만들 수 있는 범용성과 확장성을 갖추고 있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광주광역시 농업기술센터의 경우 재배 작물의 생육예측에 필요한 데이터를 수집하고 AI가 결합된 재배 솔루션을 구축한다. 최근 정부는 식량의 안정생산과 농촌 고령화 인력문제, 기후 변화와 같은 농업 위기 대응을 위해 농업과 첨단기술이 융합된 스마트팜 확산 정책을 국정과제이자 8대 선도과제로 추진하고 있다.

광주광역시 농업기술센터 측은 “이번 사업을 통해 생산성 향상과 함께 스마트팜 확산의 가속화를 실현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면서 “이후 농업인 재배 컨설팅에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공무원연금공단에서는 상담이력과 민원 데이터를 분석해 AI 기반 맞춤형 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상담 내용에 따라 업무 난이도를 예측해 상담사의 상담시간을 단축할 수 있기 때문에 업무 효율이 대폭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위세아이텍은 AI 기술 확산을 위해 김광용 숭실대 교수(경영학)와 함께 AI 교재 발간을 추진하고 있다. 데이터 사이언스 커뮤니티인 캐글에서 공개한 데이터셋을 활용해 AI 참조모델을 제공하며 사용자는 AI 예측모델을 쉽게 제작해 볼 수 있다. 교재에는 △부품수명 예측 △신용카드 사기탐지 △상품추천 △고객가치 추정 △교통량 예측 △대기질 분석 등 총 12개의 모델 제작 과정이 담길 예정이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