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아프로토콜, 캐셔레스트 거래소 원화마켓 상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레아프로토콜, 캐셔레스트 거래소 원화마켓 상장

가상자산 실물결제 프로젝트 레아프로토콜이 캐셔레스트 거래소의 원화마켓에 상장한다고 9일 밝혔다.

레아프로토콜은 QR결제 기술을 기반으로 가상자산을 결제플랫폼에 제공하는 블록체인 프로젝트다. 2019년부터 현재까지 다양한 국내외 파트너사와 업무협력을 통해 가맹점을 확보하는 등 꾸준한 행보를 보여주고 있다.

레아프로토콜은 가상자산 결제 플랫폼을 통해 다양한 업체 및 파트너사에게 보다 쉽고 확장성이 높은 가상자산 결제서비스를 지원한다. 서비스 안정성을 위해 레아프로토콜은 가상자산 결제 관련 라이선스를 보유하고 있거나 해당서비스 관련 기업요건을 갖춘 업체를 선별해 결제지원을 하고 있다.

또 레아프로토콜 QR결제기술을 이용하면 보다 쉽고 빠르게 소비자는 결제가 가능하며 더 나아가 국내 뿐 아니라 해외 파트너사와 가상자산 전산망을 구축하고 가맹점을 확보하는 등 글로벌 결제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레아프로토콜 관계자는 “내년 상반기까지 전국 25만 곳 이상 가맹점 확보를 목표로 하고 있다”면서 “국가의 한계를 뛰어넘는 크로스보더 결제서비스로 확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