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주얼, 치랭스, 걸크러쉬...2021 FW 골프웨어 신제품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테일러메이드 어패럴 FW 신제품 유현주 선수 화보. 사진=테일러메이드 어패럴
<테일러메이드 어패럴 FW 신제품 유현주 선수 화보. 사진=테일러메이드 어패럴>

2021 FW시즌 골프웨어 신제품이 속속 출시되고 있다.

캘러웨이골프 코리아가 선보이는 캘러웨이 어패럴은 이번 시즌 엄선한 원단과 소재를 사용해 젊은 골퍼를 위한 모던한 컬러와 패턴을 도입했다. 캘러웨이 어패럴 2021 FW는 명확한 두 가지 콘셉트(Demonstrably Superior, Pleasingly Different)를 바탕으로 하이넥 스웨터, 후드 집업, 카고팬츠, 플리츠 큐롯 등 베이직한 아이템부터 기존 골프웨어에서 쉽게 접하지 못했던 다양한 아이템을 선보인다.

한성에프아이의 테일러메이드 어패럴은 이번 시즌 색다른 스타일의 디자인을 제안한다. 다채로운 퍼포먼스를 구현해줄 신제품을 출시하며 눈 여겨 봐야 할 제품은 '치랭스 스타일'이다. 치마와 레깅스가 결합한 디자인의 골프웨어로 트리코트(TRICOT) 원단을 사용해 신축성이 뛰어나고 복원력이 우수한 것이 특징이다. 남성 스타일에도 유니크한 스타일을 강조한 새로운 컬렉션을 선보인다. 세미 오버 핏의 모노톤 컬러 블럭의 후드 티셔츠에 조거 팬츠 등 스포티하면서도 캐주얼한 개성 넘치는 스타일을 선보인다.

마스터바니에디션 21FW 신제품 정지유 선수 화보. 사진=마스터바니에디션
<마스터바니에디션 21FW 신제품 정지유 선수 화보. 사진=마스터바니에디션>

크리스에프앤씨의 '마스터바니에디션'은 후원 프로골퍼 6명(정지유, 김민선, 김자영 이정환, 문도엽, 서요섭)과 함께한 가을 화보를 공개하며 신제품을 선보였다. 마스터바니에디션은 이번 시즌 걸크러쉬를 콘셉트로 체인 디테일과 컬러 블로킹, 언밸런스한 디자인이 돋보이는 스타일리시한 필드룩을 선보이며 젊은 골퍼들의 관심을 사로잡고 있다.

엘르골프 21FW 신제품 김태훈 선수 화보. 사진=엘르골프
<엘르골프 21FW 신제품 김태훈 선수 화보. 사진=엘르골프>

엘르골프는 후원 프로골퍼 김태훈, 임희정과 함께한 FW 화보를 공개했다. 엘르골프는 후원선수 김태훈이 직접 개발에 참여해 퍼포먼스와 깔끔한 디자인에 초첨을 맞춘 FLEX에디션과 엘르골프 특유의 브랜드 아이덴티티인 프렌치 감성을 표현한 FW 신제품을 선보인다.

정미예기자 gftrave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