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문 여는 토스뱅크, '연 2% 금리통장' 사전신청 시작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10월 문 여는 토스뱅크, '연 2% 금리통장' 사전신청 시작

토스뱅크가 오는 10월 공식 출범을 앞두고 사전신청 접수를 시작했다. 제한 없는 연 2% 통장 등 토스뱅크 서비스는 정식 출범 전 사전신청자 대상으로 순차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토스뱅크는 10일 '조건 없이 연 2%' 토스뱅크 통장을 공개했다. 가입 기간이나 예치 금액 등 아무런 제한 없이 수시 입출금 통장 하나에 연 2% 이자를 지급하는 상품이다. 사전신청으로 먼저 토스뱅크 통장을 개설하면 돈을 예치한 날짜부터 연 2% 이자가 계산돼 매달 지급된다.

토스뱅크 체크카드도 전월 실적 조건 없이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설계했다. 고객이 먹고, 마시고, 타는 생활밀착형 가맹점 5대 카테고리(커피·패스트푸드·편의점·택시·대중교통)에서 카드를 사용하면 결제 즉시(대중교통은 익일) 카테고리별 300원씩 매일 캐시백을 제공한다. 매달 최대 4만6500원을 돌려받을 수 있다.

해외에선 온·오프라인 구분 없이 사용 금액의 3%를 즉시 캐시백 한다. 송금 수수료는 물론 국내외 ATM 입·출금 수수료도 무제한 무료다. 내년 1월 2일까지 적용되는 첫 시즌 혜택이다.

토스뱅크 카드는 반전 네온 컬러가 적용됐 플레이트 끝에 V자 홈을 파 IC칩 방향을 인지하기 쉽도록 설계됐다. 카드번호를 카드에 써넣는 대신 토스앱에서 확인할 수 있도록 해 보안도 강화했다.

사전 서비스 신청은 만 17세 이상 모든 토스 사용자라면 모두 가능하다. 토스 앱 내 홈 화면 배너 또는 전체 탭의 '토스뱅크 사전신청' 메뉴에서 신청할 수 있다.

김지혜기자 jihy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