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기계의 날' 기념 학술포럼 개최…ESG 등 기계산업 성장방안 모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박진규 산업통상자원부 제1차관이 14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열린 2021 기계의 날 기념 학술포럼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박진규 산업통상자원부 제1차관이 14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열린 2021 기계의 날 기념 학술포럼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한국기계산업진흥회는 14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산업통상자원부 후원으로 '2021 기계의 날 기념 학술포럼'를 개최했다.

한국기계기술단체총연합회, 한국기계연구원,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이 공동 주최한 이번 포럼은 환경·사회·지배구조(ESG), 탄소중립 등 급변하는 산업 환경에 국내 기계산업의 지속 성장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오프라인 연계 방식으로 진행됐다.

박진규 산업부 제1차관은 “올해 우리 기계산업 수출은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예년 수준인 500억달러를 달성할 것으로 전망된다”면서 “글로벌 공급망 재편과 탄소중립·디지털전환 이슈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모든 기계산업인들이 함께 논의하고 동참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우태희 대한상공회의소 부회장이 '기계 중소기업의 ESG:왜, 무엇부터, 어떻게 할 것인가?'로 기조 강연에 나섰다. 황병소 산업부 기계로봇항공과장은 K-ESG 가이드라인 마련 및 산업부 탄소중립 3+5 추진전략 등 정부 정책을 발표했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 대표인 손동연 한국기계산업진흥회장은 자사 ESG 관련 정보를 공유하는 한편 기후변화 대응 사례를 소개했다.

한편 산업부는 이날 산·학·연 각계에서 기계산업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를 대상으로 표창을 수여하고 격려를 전했다. 박동철 현대자동차 연구위원 등 10명이 산업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김재학 하이젠모터 대표 등 4명은 '올해의 기계인'으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2021 기계의 날' 기념 학술포럼 개최…ESG 등 기계산업 성장방안 모색


2021년 올해의 기계인

'2021 기계의 날' 기념 학술포럼 개최…ESG 등 기계산업 성장방안 모색

윤희석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