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수출 UAE 바라카 원전 2호기도 송전계통 연결 성공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정승일 한국전력 사장(가운데)이 지난 7일(현지시간) UAE 바라카 원전 건설현장을 방문해 가동현황을 점검하고 있다.
<정승일 한국전력 사장(가운데)이 지난 7일(현지시간) UAE 바라카 원전 건설현장을 방문해 가동현황을 점검하고 있다.>

우리나라가 최초 수출한 원전인 아랍에미레이트(UAE) 바라카 원전의 2호기가 UAE 송전계통 연결에 성공했다. 이에 따라 바라카 원전 2호기는 1호기와 함께 UAE 내에 전력을 공급한다. 이후 단계별 출력상승 시험 등을 거쳐 수개월 내 상업운전에 돌입할 예정이다.

한국전력과 UAE원자력공사(ENEC)는 14일 UAE 바라카 원전 2호기가 UAE 송전망에 최초로 계통연결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송전계통 연결은 발전소에서 생산된 전기를 송전선로로 일반 가정·산업 현장에 공급하는 것을 말한다. 바라카 원전 2호기는 이번 송전계통 연결로 지난 4월 상업운전을 개시한 1호기와 함께 UAE에 전력을 공급하기 시작했다.

한전은 바라카 원전 2호기가 최초임계 후 약 2주 만에 계통연결까지 성공했다고 밝혔다. UAE 원전 참조 발전소인 신고리 3·4호기와 바라카 원전 1호기의 모든 경험을 반영해 빠르게 계통연결에 성공했다.

바라카 원전 2호기는 이후 단계별 출력상승 시험과 성능보증 시험 등 최종 단계 시운전 시험을 마치고 향후 수개월 내에 본격 상업운전에 들어갈 예정이다.

이에 앞서 정승일 한전 사장은 UAE 원전 사업에 참여하는 한국전력기술, 한전KPS, 한전원자력연료, 한전KDN 등 '팀 코리아' 사장단과 함께 지난 7일 바라카 원전 건설현장을 방문했다. 상업운전 중인 바라카 원전 1호기와 2호기의 출력상승 시험, 3호기와 4호기 시운전 공정을 확인했다. 바라카 원전 3호기는 운영을 위한 계통 인계 등 잔여 시운전 시험을 수행하고 있다. 바라카 원전 4호기도 발전소 고온기능 시험을 준비하고 있다.

변상근기자 sgby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