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e-스포츠 상설경기장 개장...중부권 최초 500석 규모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대전 e-스포츠 상설경기장
<대전 e-스포츠 상설경기장>

대전시는 엑스포 과학공원 내 첨단과학관에 '대전 e-스포츠 상설경기장'을 열었다고 15일 밝혔다.

2019년 문화체육관광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사업비 100억원을 투입, 연면적 4595.7㎡(1390평), 500석 규모 주경기장을 갖춘 원형 경기장으로 조성했다. 부산과 광주에 이어 중부권 최초로 개장했다.

지역 단위 생활 e스포츠 기반 조성과 관련 산업 생태계 활성화가 기대된다.

주경기장은 관람석 확장이 가능한 가변형 원형 경기장으로 조성돼 최대 500개 좌석 중 어떤 자리에서도 4개 대형 스크린을 통해 장애물 없이 편안하게 경기를 관람할 수 있다.

또 보조경기장, 부조정실, 선수대기실, 교육장 등 시설도 갖춰져 선수와 관람객 모두 최적 상황에서 e스포츠를 즐길 수 있도록 설계됐다.

대전시는 정식 개장에 앞서 지난 11~12일 대전시장배 '2021년 e-스포츠 한밭대전' 결승전을 관람객 없이 개최했다. 유튜브 생중계 시청자가 약 2000여명에 달하는 가운데 성황리에 대회를 마쳤다.

앞으로 경기장을 거점으로 지역 아마추어(학생·직장인) 상설리그, 충청권 아마추어 및 군장병 대회, 지역 PC방 클럽 대항전 등 대회를 개최해 e스포츠를 생활문화로 정착시킨다는 방침이다.

이 밖에 e스포츠 산업에 관심 있는 시민을 위해 e스포츠 선수, e스포츠 스태프(심판, 감독, 코치 등), e스포츠 중계 및 방송 인력 등을 양성 운영하고 지역 내 e스포츠산업 생태계를 조성할 계획이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기존 e스포츠 생태계가 수도권 및 프로선수 중심으로 활성화됐다면 이제 권역별 상설경기장을 거점으로 지역 단위 아마추어와 동호인 중심의 생태계가 조성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생활체육뿐 아니라 지역 내 취·창업까지 연계되고 관광 및 도시마케팅으로 확장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대전=양승민기자 sm104y@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