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협, 아하정보통신·파인솔루션 등 '우수벤처기업 83개사' 선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벤처기업협회는 15일 비상장 벤처기업을 대상으로 총 7개 부문에서 뛰어난 성과와 혁신성을 갖춘 83개 벤처기업을 '2021년 우수벤처기업'으로 최종 선정, 발표했다.

올해로 6회째를 맞은 우수벤처기업 선정사업은 대한민국 경제의 핵심 주체인 벤처기업의 성과를 공유하고, 선정기업의 지속 성장을 지원하고자 진행됐다.

우수벤처로 선정된 83개 우수벤처기업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상황과 경제 여건에도 불구하고 각 부문별로 우수한 성과를 달성하고, 신산업을 이끌어 갈 성장가능성을 보여줬다. 특히 혁신기술과 제품으로 코로나 위기를 기회로 승화시킨 벤처기업들이 두각을 나타냈다.

지속성장 분야의 경우 총 27개사가 선정됐다. 평균 매출규모 186억, 매출증가율 115%, 영업이익률 18.3%등의 성과를 보였다. 이 중 최우수기업으로는 전자칠판 및 전자교탁 등 교육환경과 회의 솔루션을 개발·제작하는 '아하정보통신(대표 구기도)'이 뽑혔다.

15일 오후 벤처기업협회 대회의실에서 열린 2021 우수벤처 최우수기업 선증증 수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클레버 김경민 부사장, 파인솔루션 이기연 대표, 벤처기업협회 강삼권 회장, 아하정보통신 박영철 이사, 비에이에너지 김재호 부사장, 브렉소젠 김수 대표.
<15일 오후 벤처기업협회 대회의실에서 열린 2021 우수벤처 최우수기업 선증증 수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클레버 김경민 부사장, 파인솔루션 이기연 대표, 벤처기업협회 강삼권 회장, 아하정보통신 박영철 이사, 비에이에너지 김재호 부사장, 브렉소젠 김수 대표.>

일자리 분야는 총 25개사가 선정됐다. 평균 고용 규모는 57.8명, 고용증가율은 63.3% 등의 일자리 창출 성과를 보였다. 최우수 기업으로는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장비 부품 제조 기업 '파인솔루션(대표 이기연)'이 선정됐다.

글로벌 분야는 총 12개사로, 이들의 평균 수출규모는 79억원, 매출액 대비 수출 비중은 61.8%의 성과를 보였다. 최우수기업에는 자동화설비 전문기업 '클레버(대표 정종홍)'가 이름을 올렸다.

그 외에 연구개발 분야는 총 22개사가 선정됐으며, 평균 보유 지식재산권 30개, 매출액대비 연구개발비중 100.8%를 나타냈다. 최우수 기업은 에너지 안전관리 시스템을 개발한 '비에이에너지(대표 강태영)'가 선정됐다.

스타트업 분야는 창업 3년 미만인 기업 중 혁신성과 성장잠재력을 고려해 총 11개사가, 올해 새롭게 신설된 'ESG 경영 분야'는 5개사를 각각 선정했다.

강삼권 벤처기업협회 회장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우수한 성과와 성장잠재력을 보여준 벤처기업이 더욱 성장해 제2벤처붐이 지속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성현희기자 sungh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