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과기대, 서울대 및 발전공기업 5사와 산학협력 업무협약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탄소중립 합리적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 단체사진 (사진 왼쪽부터) 한국서부발전 최용범 부사장, 한국중부발전 박영규 부사장, 서울대 이종수 기획부처장, 권용재 서울과기대 산학협력단장, 한국남부발전 김우곤 부사장, 한국남동발전 정광성 부사장, 한국동서발전 이승현 부사장
<탄소중립 합리적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 단체사진 (사진 왼쪽부터) 한국서부발전 최용범 부사장, 한국중부발전 박영규 부사장, 서울대 이종수 기획부처장, 권용재 서울과기대 산학협력단장, 한국남부발전 김우곤 부사장, 한국남동발전 정광성 부사장, 한국동서발전 이승현 부사장>

서울과기대(총장 이동훈)는 15일 교내 테크노큐브동 12층 큐브홀에서 서울대(총장 오세정), 한국남동발전(대표 김회천), 한국중부발전(대표 김호빈), 한국서부발전(대표 박형덕), 한국남부발전(대표 이승우), 한국동서발전(대표 김영문)과 탄소중립 선도와 미래에너지 융합인재 양성을 위한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2050 탄소중립'의 효율적 추진을 위한 정책 방향 설정 및 관련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발전사와 학계 협력이 필요하다는 시대적 요구에 따라 추진됐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앞으로 서울과기대를 비롯한 참여기관들은 탄소중립과 기후변화 대응의 효과적 추진을 위해 △발전부문 탄소중립에너지연구센터 설립 및 운영 △탄소중립과 에너지전환 관련 정책 공동연구 △탄소중립 전문가 양성(단기교육 시행 및 석·박사 과정 운영)등의 분야에서 협력할 예정이다.

서울과기대와 발전공기업 5사는 탄소중립 대응 미래에너지 융합인재 양성을 위해 △탄소중립·에너지전환 관련 최신정보 공유 및 산학협동 연구 △발전설비 현장견학·실무교육 및 정보제공 등을 추진하게 된다.

이동훈 서울과기대 총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서울과기대가 오랜 기간 동안 축적해온 에너지 환경 분야 전문적 연구 역량 및 인력과 발전 분야에서 독보적이고 차별화된 기술역량을 보유한 발전공기업 5사가 협력하면 발전사의 2050 탄소중립 이행역량 제고를 추진하는 데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발전공기업 5사는 “이번 서울과기대와 협약은 탄소중립이라는 장기 과제를 수행할 융합적 미래인력을 양성하면서, 2050 탄소중립을 추진 시 생길수 있는 문제를 서울과기대와 함께 해결해가며 발생할 시너지 효과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명희기자 noprint@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