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씨엔지, '자율주행형 실외 청소로봇' 개발 추진…산업부 공모 선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클린장비 전문 제조기업 드림씨엔지(대표 송창금)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한 '수요기반 맞춤형 서비스로봇 개발·보급사업' 공모에 선정돼 '자율주행형 실외 청소로봇'을 개발한다고 16일 밝혔다.

드림씨엔지가 개발한 노면 청소 로봇.
<드림씨엔지가 개발한 노면 청소 로봇.>

이번 사업은 서비스로봇 분야별 수요 맞춤형 솔루션을 제시하고 안정성과 효과성 등을 검증하는 문제해결형 보급 모델을 마련하기 위한 프로젝트다.

드림씨엔지는 광주시와 함께 공모에 참여해 서비스로봇 시장 선점에 중요한 교두보를 확보했다. 자율주행 실외 청소로봇에 대한 규제 샌드박스 연계 및 실증을 통한 제품을 개발, 국내·외 시장 조기 진출과 로봇산업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할 방침이다.

드림씨엔지는 인도와 도심, 공원 등 대형청소차가 진입하지 못하는 곳에 쓰레기, 분진, 먼지 등을 청소하기 위한 노면청소차를 출시했다. 로봇기능이 탑재된 소형청소기로 직류(DC)모터와 배터리를 이용해 탄소배출이 없어 사용자와 보행자 모두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한다. 2019년 조달청 혁신 시제품으로 선정되는 등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지난해 상반기 지역 우수 조달업체로 선정되기도 했다.

송창금 대표는 “현재 로봇시장은 제품 개발보다 규제 개선과 로봇 실증에 더 어려움이 있고, 기업 단독으로는 많은 시간과 비용이 소요된다”며 “광주시와 컨소시엄을 통해 공모에 선정된 만큼 빠른 사업화로 지역산업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광주=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