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스웨덴 구바버겟 풍력발전 주주간협약…유럽 신재생 시장 공략 확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중부발전 본사
<한국중부발전 본사>

한국중부발전이 유럽 풍력시장 공략을 확대한다.

중부발전은 글로벌 그린에너지 파트너십 펀드와 '스웨덴 구바버겟 풍력발전 사업 주주간협약(SHA)'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구바버겟 풍력발전 사업은 74㎿ 규모로 스웨덴 예블레보리주에 건설된다. 2023년 2월 상업운전을 시작할 예정이다. 세계적인 풍력터빈 제조사인 지멘스 가메사 6.2㎿급 터빈이 적용될 예정이다. 마이크로소프트와 10년간 장기 전력구매계약(PPA)을 체결하는 등 안정적 수익을 창출할 기반을 갖췄다.

이번 사업은 2019년 중부발전이 국내 기업 최초로 스웨덴 풍력발전 시장에 진출한 스타브로 풍력발전사업(254㎿)에 이은 두 번째 스웨덴 풍력발전 사업이다. 중부발전과 글로벌 그린에너지 파트너십 펀드가 각각 45%, 55% 지분투자를 완료했다. 중부발전은 이번 사업 기술지원 서비스 계약을 체결해 건설·운영 관리를 맡을 예정이다.

이번 사업에는 국산 기자재도 일부 적용된다. 중부발전은 국내 금융기관을 활용해 재원을 조달할 예정이다.

중부발전은 오는 11월 스타브로 풍력발전소 준공도 앞두고 있다. 이는 국내 기업이 유럽 그린필드 풍력사업에 참여해 성공적으로 준공한 최초 사업이다.

변상근기자 sgby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