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질연, 자원플랜트 핵심 기술 '이수 순환 통합 플랜트' 국내 최초 시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시추유동모사파일럿플랜트
<시추유동모사파일럿플랜트>

한국지질자원연구원(원장 직무대행 김광은)은 16일 '시추용 육상 드릴링 시스템 방향제어 추진체 및 이수순환기술 개발' 과제 핵심 연구내용인 '이수 순환 통합플랜트'를 국내 최초로 공개 시연했다.

이번 기술개발은 탐사 및 시공거리 4㎞급 다목적 방향성 드릴·제어, 이수순환 제어 및 혼합·공급·처리 기술 확보를 목표로 추진되는 과제다.

지질연 자원개발플랜트연구실은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유류 및 가스 상류부분 대상 사이트인 캐나다 현장 타당성 조사 등을 수행한 바 있으며 개발기술의 국내 실검증 연구결과 확보를 위해 이수 순환 통합 플랜트를 구축 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이수 순환 통합 플랜트 주요 성능에 대한 기술소개 및 공정별 시연이 진행됐다.

이수 혼합 및 처리 시스템 공정, 시추 유동 모사 파일럿 플랜트, 이수 순환 통합 플랜트 운영 및 관제 시스템 시연이 있었다.

김영주 자원개발플랜트연구실장(국토교통부 플랜트 연구사업 총괄 주관연구책임자)은 “자원플랜트 핵심 기술인 이수 순환 통합 플랜트의 성공적인 운영으로 기술성은 물론 경제성과 안정성을 갖춘 이수 연속 순환 기술의 확보를 앞당기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김광은 원장직무대행은 “이번 이수 순환 통합 플랜트의 성공적 시연은 산학연 연구협력의 모범사례”라며 “자원플랜트 기술개발의 고도화를 통해 에너지·자원 분야 신기술 개발과 신산업 창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지질연은 이번 기술개발을 바탕으로 자원플랜트산업에 요구되는 핵심공정 개발 및 실증 기술개발을 실검증 하고, 국내 적용은 물론 해외 시장 진출을 위해 노력해 나갈 예정이다.

대전=김영준기자 kyj85@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