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검은사막 콘솔 로드맵 & PS5·XBOX 전용 버전 개발 계획 공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펄어비스, 검은사막 콘솔 로드맵 & PS5·XBOX 전용 버전 개발 계획 공개

펄어비스가 검은사막 콘솔 4분기 업데이트 로드맵과 PS5/XBOX 시리즈 X 전용 버전 개발 계획을 공개했다.

검은사막 콘솔은 9월 '생활 장비 마노스'를 시작으로 '아토락시온 사카라키아', '시즌 +', '대양의 심장 벨', '푸른 갈기 사자의 장원', '환상마 둠', '신규 영지 오딜리타' 등 대규모 콘텐츠를 업데이트할 계획이다.

10월 선보일 신규 협동형 던전 '아토락시온 사카라키아'의 플레이 영상도 최초 공개했다. 사카라키아는 바아마키아에 이은 신규 던전으로 해저 테마가 특징이다. 이용자는 높아진 난이도를 통해 새로운 모험의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신규 지역 '오딜리타; 세부 업데이트 계획을 밝혔다. 12월 업데이트 될 오딜리타는 카마실비아에서 쫓겨난 아히브들과 불사의 연금술사 카프라스의 이야기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신규 지역이다. 이용자는 새로운 지역에서 도전을 즐기며 각종 보상을 얻을 수 있다.

검은사막 소니 PS5, MS XBOX 시리즈 X 전용 버전 개발 소식도 알렸다. 기존 콘솔 이용자들은 개발이 완료되면 최신 기기에서 무료로 업그레이드 받을 수 있다.

장제석 펄어비스 검은사막 디자인 실장은 최신 콘솔 지원에 대해 “많은 이용자들이 기다리고 있는 소식 중 하나로 개발진에게도 매우 설레는 작업이 될 것 같다”며 “좋은 결과를 낼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안호천기자 hca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