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하이마트, ESG 위원회 신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롯데하이마트 황영근 대표(왼쪽 두번째)가 위원장으로 선임된 사외이사 정도진 중앙대학교 경영학부 교수(왼쪽 세번째), 함께 위원회를 맡게 된 사외이사 이희옥 성균관대학교 교수(오른쪽 첫번째), 사내이사 맹중오 롯데하이마트 상품본부장(왼쪽 첫번째)과 기념촬영했다.
<롯데하이마트 황영근 대표(왼쪽 두번째)가 위원장으로 선임된 사외이사 정도진 중앙대학교 경영학부 교수(왼쪽 세번째), 함께 위원회를 맡게 된 사외이사 이희옥 성균관대학교 교수(오른쪽 첫번째), 사내이사 맹중오 롯데하이마트 상품본부장(왼쪽 첫번째)과 기념촬영했다.>

롯데하이마트(대표 황영근)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위원회를 신설했다. 16일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에서 이사회를 개최하고 이사회 산하 ESG 위원회 설립을 결의했다. 위원장에는 사외이사인 정도진 중앙대학교 경영학부 교수를 선임하고, 사외이사인 이희옥 성균관대학교 교수, 사내이사인 맹중오 롯데하이마트 상품본부장까지 3인으로 위원회를 구성했다.

ESG 위원회는 롯데하이마트 ESG 경영을 총괄하는 최고 의사 결정 기구로, 회사의 ESG 경영 전략과 정책을 수립하고 관리할 계획이다. 또 구체적인 ESG 경영 활동 실행 계획을 마련하고 실천하며, 성과를 직접 관리, 감독할 계획이다.

황영근 롯데하이마트 대표는 “롯데하이마트만이 할 수 있는 차별화된 ESG경영전략을 수립하고, 이를 실천해 나가기 위한 중요한 한 걸음을 더하게 됐다”며 “롯데하이마트는 이번 ESG 위원회 신설을 기점으로 지속 가능한 경영 실천을 위한 노력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하이마트는 올 2월 ESG 개선 TF 구성을 시작으로 ESG 경영에 속도를 내고 있다. 지난 6월에는 ESG 전담 조직을 구성해 ESG 경영 기획 및 관리체계를 구축했다. 또, 임직원 대상으로 ESG 경영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한 사내 교육도 진행하고 있다. 지난 4월부터 오는 10월까지, 사내이사 5명이 매월 1회씩 돌아가며 ESG 특별 교육을 진행한다. 이 밖에도 사내 모바일 교육 플랫폼을 통해 임직원 인식 제고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김정희기자 jha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