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휘발유 가격, 지난주 대비 0.4원↓…서울 '1700원대' 유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국 휘발유 가격, 지난주 대비 0.4원↓…서울 '1700원대' 유지

전국 주유소 휘발유 가격이 지난주 대비 0.4원 하락했다. 최근 5주간 매주 리터(ℓ) 당 1원 안팎 내림세를 보이고 있다.

18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9월 셋째 주(9월 13∼16일) 전국 주유소 휘발유 판매 가격은 1641.8원으로 나타났다.

국내 휘발유 가격은 지난 5월 초부터 15주 연속 상승하다 지난달 중순 상승세를 멈췄다. 이후 최근 5주간 ℓ당 평균 0.2원, 2.2원, 1.3원, 1.1원, 0.4원 하락했다.

서울 휘발유 가격은 1.7원 내려 ℓ당 1723.9원으로 집계됐다. 전국에서 유일하게 1700원 이상을 기록했다. 다른 지역은 모두 1600원대다. 최저가 지역으로 조사된 대구는 지난주 보다 1.4원 내린 ℓ당 1616.9원을 기록했다.

상표별로는 GS칼텍스가 ℓ당 1649.6원으로 가장 비쌌다. 알뜰주유소는 ℓ당 1616.8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같은 기간 경유 판매 가격은 0.5원 내린 ℓ당 1436.2원으로 나타났다.

윤희석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