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정보산업진흥원과 딥아이, AI 산업육성 협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28일 열린 울산정보산업진흥원과 딥아이 AI산업육성 협력 협약식에서 구자록 울산정보산업진흥원장(오른쪽 세번째)과 김기수 딥아이 대표(오른쪽 네번째)가 양측 관계자와 함께 기념촬영했다.
<28일 열린 울산정보산업진흥원과 딥아이 AI산업육성 협력 협약식에서 구자록 울산정보산업진흥원장(오른쪽 세번째)과 김기수 딥아이 대표(오른쪽 네번째)가 양측 관계자와 함께 기념촬영했다.>

울산정보산업진흥원(원장 구자록)은 한국수력원자력 사내벤처 딥아이(대표 김기수)와 28일 울산 3D프린팅 벤처직접지식산업센터에서 인공지능(AI) 기술개발 사업화 상호협력 협약(MOU)을 체결했다.

울산정보산업진흥원과 딥아이는 △AI 기술개발·사업화 지원 △AI 전문인력 양성 △AI 제품개발을 위한 상호 인프라 사용 △AI 사업 육성 등에서 협력한다. AI 기술 사업화 협력 네트워크를 확장하고, 공동 연구개발과 전문인력 양성에 집중해 울산 AI산업 생태계 조성에 기여한다는 목표다.

구자록 원장은 “기술력을 갖춘 지역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성장에 필요한 신기술 개발, 투자 유치 등을 집중 지원하고 있다”면서 “딥아이와 중장기 협력 체계를 강화해 지역 AI 생태계 구축과 새로운 일자리 창출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딥아이는 자체 개발한 AI 자동평가시스템을 이용해 원전 증기발생기, 화력발전소 보일러 등 관형 열교환기 전열관의 와전류탐상시험(ECT) 신호를 수집 분석하고, 이를 목적에 맞게 데이터 모델로 제공하는 ECT 평가 해석 전문기업이다. AI 기반 ECT 신호평가 기술개발과 사업화를 위해 울산정보산업진흥원과 지속적으로 협력하고 있다.

울산=임동식기자 dsl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