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센터 몰테일, 호주 물류센터 신규 오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코리아센터 몰테일 호주 물류센터
<코리아센터 몰테일 호주 물류센터>

코리아센터(대표 김기록)의 해외사업을 담당하고 있는 몰테일이 호주 물류센터를 오픈했다고 29일 밝혔다.

단독 건물로 총면적 6518m²(1972평) 규모인 호주 물류센터는 북동부 퀸즐랜드 주에 위치하고 있고 브리즈번 국제 공항까지 차량으로 1시간 이내에 이동할 수 있다.

호주는 청정지역으로 유명하다. 몰테일은 직구 시장 역시 이와 관련된 상품들을 중심으로 주목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마누카꿀, 프로폴리스, 초록홍합 등 천연자연에서 많이 생산되는 건강기능식품, 포포크림 등의 화장품, 양모이불과 어그부츠 등 양모를 이용한 제품, 거실용 실링팬 제품, 헬렌카민스키 밀짚모자, 최근 뜨고 있는 서핑테마와 관련된 상품을 많이 취급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헬렌카민스키 밀짚모자의 경우 젊은층을 중심으로 인기가 좋은 제품으로, 타 물류사와 달리 몰테일은 식물검역대행수수료를 면제하고 있다.

특히 호주 e커머스 시장은 이베이에서 구매 비중이 높은 편이지만 아마존이 시드니에 물류센터를 건립하는 등 공격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어 지속적인 성장세가 기대된다.

이번 호주 물류센터 오픈 배경에는 몰테일 고객 및 국내 직구족들의 호주 물류센터 오픈 요청이 많았고 호주 센터 신규 오픈을 통해 남태평양 물류를 선점하려는 몰테일의 전략도 담겨있다.

또한 운영효율 등을 고려해 전문성을 갖춘 호주 현지 물류센터와의 제휴를 통해 오픈하여 직구 성수기와 프로모션 기간 등에 따른 물동량 변화에 탄력적으로 센터 공간을 활용할 수 있다.

몰테일의 관계자는 “특정 인기상품만을 직구하는 트렌드를 뛰어 넘어 많은 국가의 다양한 상품을 고객들은 요구하고 있다”면서 “몰테일은 이번 호주 물류센터 오픈과 함께 8개국 10곳의 물류센터를 확보하고 최상의 물류테크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희기자 jha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