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로이미지, 코로나 취약계층에 기부금 전달

최형규 통로이미지 사진영상제작사업부장(왼쪽)과 김흥권 한국적십자 서울지사 회장.
<최형규 통로이미지 사진영상제작사업부장(왼쪽)과 김흥권 한국적십자 서울지사 회장.>

통로이미지(대표 이철집)는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에 코로나19 위기가정 지원을 위해 기부금 1000만원을 29일 전달했다.

이철집 대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도움이 필요한 취약계층이 계속해서 늘어나고 있다”며 “위기가정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가는 데 기부금이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통로이미지는 디지털이미지 콘텐츠 전문 기업이다. 1996년 디지털이미지 콘텐츠 온라인 서비스 사이트 '이미지코리아'를 개설했다. 지난 2003년에는 국내 최초로 월 유료회원에 가입하면 무제한 사용할 수 있는 회원제 라이선스 사이트 '클립아트코리아'와 '이미지투데이'를 오픈했다. 3개 사이트는 자체 제작 콘텐츠와 해외 프리미엄 콘텐츠를 제공한다.

회사는 필리핀 태풍 피해 복구 지원, 에볼라 긴급 구호, 시리아 난민 아동 구호 등 기부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적십자사를 통해 적십자 재난안전센터 구축, 취약계층 어르신과 위기가정 지원 등에도 앞장서고 있다.

임중권기자 lim918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