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중소기업우수제품]일렉토피아 '마늘박피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일렉토피아 마늘박피기
<일렉토피아 마늘박피기>

일렉토피아(대표 노영근)가 위생적으로 마늘을 깔 수 있는 가정용 '마늘박피기를' 개발했다.

마늘박피기는 모터 고속 회전력을 기어부에 전달해 실리콘볼 축에 일정 회전력으로 변환, 마른 마늘을 쉽게 깔 수 있도록 만든 제품이다.

무독성 실리콘볼과 마찰로 마늘을 손상 없이 깨끗이 껍질을 제거할 수 있으며 다지기 칼날로 교체하면 마늘 및 야채를 원하는 크기대로 손쉽게 다질 수 있다.

용기에 실리콘볼을 끼우고 마른 마늘을 100쪽 정도 넣은 후 뚜껑을 닫고 본체를 위에 얹은 후 30초 정도 누르면 실리콘 볼이 회전하면서 마늘이 속껍질까지 깨끗이 벗겨진다.

노영근 대표는 “간단한 조립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들어져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고 국내 생산 제품으로 잔 고장이 없다”며 “물에 불리지 않고 즉석에서 깐 마늘을 먹을 수 있어 영양가가 살아 있으며 고유 맛과 향을 느낄 수 있다”고 말했다.

대전=양승민기자 sm104y@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