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미니' 가입자 100만명 돌파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카카오뱅크, '미니' 가입자 100만명 돌파

카카오뱅크는 청소년 대상 금융서비스 미니(mini)가 출시 1년 만에 누적가입자 100만명을 돌파했다고 13일 밝혔다.

미니에 가입 가능한 청소년은 233만명으로 청소년 10명 중 4명이 카카오뱅크 미니를 이용하고 있는 셈이다.

미니는 만 14~18세 이하 청소년 대상이다. 은행 계좌가 없어도 돈을 보관하고 이체할 수 있고, 교통카드 기능과 온·오프라인 결제도 가능하다.

현금자동화기기(ATM)에서도 미니 카드로 수수료 없이 현금 인출할 수 있다.

카카오뱅크 내부 분석 결과 미니 이용 고객들은 평균 1인당 주 1회 이상, 월 5~6번가량 이체 거래를 하고 있고, 미니 카드 결제는 전체 43%가 편의점, 온라인 쇼핑 이용인 것으로 나타났다.

카카오뱅크는 현재 미니 서비스 업그레이드를 준비중이다. 지난 1년간 직접 이체·결제하는 용돈 관리 경험을 쌓는 데 중점을 뒀다면 앞으로는 돈을 모으는 습관·경험 관련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연내 선보일 예정으로 현재 내부 테스트 단계다.

김지혜기자 jihy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