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RI, 제조기업 위한 공정혁신 시뮬레이션센터 구축 착수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구미전자정보기술원 로고
<구미전자정보기술원 로고>

구미전자정보기술원(GERI)과 구미시가 스마트그린산단사업으로 추진하는 제조업의 디지털 전환분야 핵심과제인 공정혁신 시뮬레이션센터 구축사업에 나선다.

GERI는 이와 관련 최근 한국산업단지공단과 협약을 맺고, 오는 2023년까지 총 사업비 195억원(국비 136억원, 지방비 38억원, 민자 21억원)으로 기업 제조공정 혁신을 지원한다.

올해는 센터 구축을 위한 장비 레이아웃 변경, 소재개발용 소프트웨어, 3D PCB회로기판 제작시스템 구축 등 기반 조성을 시작한다. 이미 보유중인 해석지원 인프라를 활용해 시뮬레이션을 지원하고, 금오공대와 연계해 전문인력양성에도 나선다.

GERI, 제조기업 위한 공정혁신 시뮬레이션센터 구축 착수

내년에는 GERI 건물을 활용한 센터 공간을 마련해 융복합 시뮬레이션 기반을 구축한다. 지역 중소 및 중견기업 제품 개발단계에서 나타나는 각종 문제점을 원격 융복합 시뮬레이션을 통해 예측하고, 신속 해결할 수 있을 전망이다.

구미=정재훈기자 jh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