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 2021 생애최초 청년창업 지원사업 킥오프 미팅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 2021 생애최초 청년창업 지원사업 킥오프 미팅 개최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김정수)는 2021년 생애최초 청년창업 지원 사업 최종선정자를 대상으로 킥오프 미팅을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2021년 생애최초 청년창업 지원사업은 만 20세부터 29세까지 창업에 대한 열정을 가진 우수 기술과 서비스를 보유한 예비창업자들이 지원했다.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는 정보통신기술(ICT), 제조, 문화예술 등 다양한 분야 12개 팀을 최종 선정했다.

킥오프 미팅에서는 앞으로 진행할 지원프로그램 전반에 대한 소개, 12개 팀 간 네트워킹이 진행됐다.

또 박대희 로간 대표는 생애최초 청년창업 지원 사업에 대한 전반적인 교육과 지원프로그램에 대한 강연을 진행해 큰 호응을 얻었다.

해당 팀들은 사업기간 동안 사업화 지원비, 역량강화교육과 함께 성과발표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우수창업기업으로의 발판을 지원받을 예정이다.

참여기업 중 선발된 우수기업은 차년도 예비창업패키지 특전 등 다양한 혜택이 주어진다.

대전=양승민기자 sm104y@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