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NSC 상임위...“범정부 차원 기술안보 정책 조정 체계 강화”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청와대. 박지호기자 jihopress@etnews.com
<청와대. 박지호기자 jihopress@etnews.com>

청와대는 14일 유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주재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를 열고 범정부 차원의 기술안보 정책 조정 체계를 강화하기로 했다.

이날 NSC 상임위는 서훈 국가안보실장이 한미 안보실장 협의를 위해 미국을 방문 중인 관계로 유 비서실장이 주재했다.

NSC 상임위원들은 기술안보 관련 정책 조정 기능 강화 방안을 보고받고, 기술이 경제와 안보의 핵심 요소로 대두되고 있는 상황에서 범정부적 차원의 관련 정책 조정 체계를 더욱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또 최근 북한 및 역내 안보 정세를 점검하고, 군사적 긴장이 조성되지 않은 가운데 한반도 상황을 안정적으로 유지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그러면서 남북 통신연락선 복원 이후 대북 대화의 조속한 재개와 협의 진전을 위한 방안을 지속 강구키로 했다. 지난 5일 한미 간 외교장관회담에 이은 12일 안보실장 협의 등 각급에서의 긴밀한 협의를 바탕으로 유관국들과의 소통과 협력을 한층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안영국기자 a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