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 미래융합교육원, 판소리와 민요실기 교육 개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동국대 미래융합교육원, 판소리와 민요실기 교육 개설

동국대 미래융합교육원은 내달 4일부터 내년 2월 10일까지 매주 목요일마다 '판소리와 민요실기' 수업을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한양대 국악과 판소리전공을 졸업하고 동대학원 국악학과 판소리를 전공 수료하는 송선호 강사가 직접 수업을 맡는다. 송 강사는 청주시립 관현악단 판소리부문을 역임했으며, 현재 퓨전국악팀 K-악당 대표이다.

송선호 강사는 판소리와 민요를 비전공자들도 쉽게 배울 수 있도록 커리큘럼을 구상했다면서 “학생들이 판소리나 민요를 듣거나 공연을 볼 때 수업에서 배운 지식을 토대로 쉽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문화인이 되는 것이 수업 목표“라고 말했다.

수업은 이론과 실기가 병행 진행된다. 지역 민요로 유명한 경기아리랑, 밀양아리랑, 진도아리랑 등을 배워보고, '범 내려온다'도 이론과 함께 실기를 배워 볼 수 있다. 이외에 '배띄워라' 등 인기곡도 실기를 통해 배워본다. 프로그램 신청은 동국대 미래융합교육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명희기자 noprint@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