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항공기업, '에어로마트 나고야'에서 872만달러 수출 상담 성과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에어로마트 나고야 경남 항공기업 비즈니스 지원 부스.
<에어로마트 나고야 경남 항공기업 비즈니스 지원 부스.>

경남테크노파크(경남TP·원장 노충식)는 경남 중소·중견 항공기업 10개사가 지난 12~14일 3일 동안 열린 '에어로마트 나고야'에서 32건에 872만 달러 수출 상담 성과를 거뒀다고 17일 밝혔다.

에어로마트 나고야에 참가한 경남 소재 항공기업은 낙우산업, 세우항공, 씨엔리, 진영TBX, 케이에이엠, 케이피항공, 켄코아에어로스페이스, 하이즈항공, 한국비철, 한국항공서비스다.

세계 17개국에서 270여개 기업이 참가했다.

경남TP는 행사장 별도 부스를 마련해 현지 바이어와 경남 지역 기업 간 온라인 화상미팅도 지원했다. 코트라 나고야무역관과 경상남도 동경사무소도 현장 비즈니스 상담과 원격 화상상담을 지원했다.

노충식 경남TP 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일본 현지 마케팅이 어려운 상황이었지만 유관기관의 협조를 통해 소기의 목적을 달성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창원=임동식기자 dsl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