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개막...올해 B2C부문 강화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개막...올해 B2C부문 강화

2021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가 19일 오송역과 엑스포 공식 홈페이지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닷새간 일정에 들어갔다.

이번 엑스포는 'K-beauty, 충청북도 오송에서 세계로'를 주제로 기업간 거래(B2B), 기업과 소비자간(B2C) 중심 엑스포로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진행된다.

온라인 기업관, E-컨퍼런스, 화상 수출상담회, 오송역에서 열리는 오프라인 마켓관,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즐길 수 있는 이벤트와 뷰티체험 등 볼거리, 즐길거리가 풍성하게 진행된다.

온라인 기업관에서는 참여 기업과 제품 이미지, 특성 등 상세한 정보를 만나볼 수 있다. 비즈니스 상담회는 지난해 열린 화상 수출상담회에 세미 오프라인 수출상담회를 병행한다.

E-컨퍼런스에서는 국내외 화장품 전문가들이 화장품 생산 트렌드, 중국 화장품 정책변화, 글로벌 소비자들의 뷰티 트랜드 등 최신 뷰티 정보를 담은 동영상 강좌를 제공한다.

올해는 B2C 부문을 질적으로 강화했으며 온라인 판매구축을 위해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기획전, 라이브 커머스 방송도 진행된다.

이시종 충북도지사는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동시에 개최해 화장품·뷰티기업과 국내외 바이어가 화상으로 수출상담을 할 수 있다”며 “K-뷰티 메카 충북이 전 세계 뷰티를 선도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충북=이인희기자 leei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