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올인원 스크린 솔루션 'LG 원퀵' 공개

LG전자가 고성능 카메라와 마이크, 화상회의 솔루션, 전자칠판 등을 모두 내장해 비대면 라이스프타일에 최적화한 올인원 인터렉티브 스크린 LG 원퀵을 선보인다.
LG전자가 고성능 카메라와 마이크, 화상회의 솔루션, 전자칠판 등을 모두 내장해 비대면 라이스프타일에 최적화한 올인원 인터렉티브 스크린 LG 원퀵을 선보인다.

LG전자가 뉴노멀 시대 고객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올인원 솔루션을 제공하는 다목적 스크린 'LG 원퀵'을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LG 원퀵은 사람들이 일하고, 배우고, 소통하는 방식이 이전과는 다르게 비대면으로 빠르게 변화하는 흐름에 맞춰 고객이 회사 혹은 집 안에서 필요로 하는 다양한 솔루션을 집약한 제품이다. 4K UHD 해상도 스크린에 카메라, 마이크, 스피커, 전자칠판 등을 탑재했다. 독자 소프트웨어 플랫폼 웹OS 기반으로 구동하고, 마이크로소프트(MS)의 임베디드 전용 운용체계 윈도10 IoT를 내장해 윈도 기반 PC에 익숙한 고객은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다.

LCD 셀에 터치센서를 내장하는 '인셀(In-cell) 터치' 기술을 적용했다. 인셀 터치 방식 터치스크린은 사용자가 화면을 터치하는 곳과 센서가 반응하는 부분이 일치해 터치감과 반응속도가 뛰어나다.

기본 탑재한 자체 화상 솔루션 '원퀵 리모트 미팅'뿐 아니라 줌, 웹엑스, 팀즈, 스카이프, 구글미트 등 시중에 출시된 다양한 프로그램을 다운받아 사용할 수도 있다.

LG 원퀵은 55형 크기 '원퀵 프로' 모델과 43형 크기 '원퀵' 두 가지 라인업으로 구성했다.
배석형 LG전자 BS마케팅실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고객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고객의 일상과 비즈니스의 효율을 높여주는 혁신 솔루션을 지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LG전자, 올인원 스크린 솔루션 'LG 원퀵' 공개

권건호기자 wingh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