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크레마, 영남대 세포배양연구소에 6천만원 기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식품원료 및 식품첨가물 제조기업 네오크레마가 영남대학교 세포배양연구소에 6000만원을 기탁했다. 상장기업 네오크레마는 지난 4월 영남대로부터 '감초 추출물 근육치료제' 관련 기술을 이전받아 기능성식품과 약물개발 등 사업화를 진행하고 있는 기업이다.

영남대는 기탁금을 신약개발과 신물질 디자인 및 스크리닝을 할 수 있는 첨단 컴퓨터 프로그램 구입비로 활용할 예정이다.

김재환 네오크레마 대표는 “영남대와의 산학협력이 새로운 기능성 식품뿐 아니라 장기적으로 인체 질병 치료제를 개발하는 좋은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영남대 세포배양연구소는 경북 의성군에서 2016년부터 추진해온 '세포배양산업화허브구축사업'에 참여한 교수들이 중심이 돼 지난 2017년 설립됐다. 지난해 교육부 '이공분야 대학중점연구소지원사업'에 선정됐다.

네오크레마가 영남대학교 세포배양연구소에 6000만 원을 기탁했다. 김재환 네오크레마 대표(왼쪽)와 최인호 영남대 세포배양연구소장
<네오크레마가 영남대학교 세포배양연구소에 6000만 원을 기탁했다. 김재환 네오크레마 대표(왼쪽)와 최인호 영남대 세포배양연구소장>

대구=정재훈기자 jh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