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테크노파크, 2021년 균형발전 우수단체 선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청정공기산업 특화 육성 공로

부산TP 청정공기산업 활성화센터에서 연구원들이 공기청정 제품을 테스트하고 있다.
<부산TP 청정공기산업 활성화센터에서 연구원들이 공기청정 제품을 테스트하고 있다.>

부산테크노파크(원장 김형균)는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주관하는 '2021년 균형발전사업' 평가에서 '청정공기산업 특화 육성 및 신성장 창출 기반구축'사업이 우수사례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부산TP는 26일 경북 안동시 그랜드호텔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에서 우수단체상을 받는다. 청정공기산업을 특화해 중소기업을 육성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다.

'청정공기산업 특화 육성 및 신성장 창출 기반구축'사업은 부산시와 산업부 지원으로 2019년 시작했다. 공기청정기, 마스크 등 청정공기 관련 제품과 기술 개발을 지원하는 인프라를 구축하고 부산 청정공기산업 역량을 강화하고 있다.

지난해 말 기준 기술개발 11건, 사업화 75건 등 86건 기업지원 과제를 수행해 매출 298.4억원 증가, 신규고용 26명의 성과를 거뒀다.

부산=임동식기자 dsl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