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AI 통화비서 편하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KT AI 통화비서 편하네

KT가 바쁜 소상공인을 대신해 일을 하거나, 부재 중 걸려온 고객의 전화를 인공지능(AI)이 대신 받아주는 'AI 통화비서'를 출시했다. 25일 서울 성동구의 한 카페 사장이 KT AI통화비서로 주문을 받으며 음료를 만들고 있다.

KT AI 통화비서 편하네
KT AI 통화비서 편하네

이동근기자 fot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