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지원센터, 핀테크 산업 재정의 연구 시작

ⓒ게티이미지
<ⓒ게티이미지>

핀테크지원센터가 새로운 핀테크 산업 분류를 재정의하는 연구를 진행한다.

새로운 유형의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핀테크 기업이 많아진 만큼, 신규 핀테크 분야를 추가하는 방안을 연구한다.

11일 핀테크지원센터는 '2021년 핀테크산업 현황조사' 연구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연구결과는 내년 2분기 나올 예정이다.

이번 연구에서는 새로운 핀테크 분야가 편입 및 추가된 만큼 핀테크에 대한 산업 분류에 대해 조사한다.

또 신규 핀테크 기업 모집방안도 세운다. 핀테크 관련해 단체·언론 노출 등 신규 핀테크 기업 편입방안을 만든다.

이와 함께 중복되거나 신설, 휴·폐업, 청산·해산, 업종·사업 변경, 핀테크 산업 분류 등을 확인해 핀테크 기업 통합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한다.

국내 핀테크 산업 현황 보고서도 만든다. 핀테크 산업 동향을 분석하고 국내 핀테크 시장 규모, 비즈니스 현황 등을 조사한다. 이를 바탕으로 핀테크 기업 일반 현황, 서비스 소개 등 내용을 담은 핀테크 기업편람을 만든다는 구상이다.

김지혜기자 jihy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