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라이트,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 창업지원사업 경영 컨설팅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최재욱 변호사가 온라인으로 강의를 진행하고 있다.
<최재욱 변호사가 온라인으로 강의를 진행하고 있다.>

법무법인 디라이트는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진행한 '공공기술 기획형 창업지원사업'에 대한 법률자문 및 법인 설립 등 경영컨설팅을 수행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양 기관이 혁신기술 기반 우수 스타트업을 발굴·지원하기 위해 추진했다. 사업기간 동안 디라이트는 스타트업 관련 법적 이슈에 대한 강의 3회를 비롯해 정관 작성부터 회사 설립에 이르기까지 업무와 회사 운영 전반에 대한 법률자문도 진행했다. 특히 스타트업 관련 법적 이슈는 인사, 세금, 투자 등 창업자들의 니즈가 가장 많은 부분을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최재욱 디라이트 변호사는 “이번 사업을 통해 우수한 기술을 가진 스타트업이 지속가능한 성장을 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디라이트는 스타트업 니즈에 맞는 법률 자문으로 스타트업 생태계에서 역할을 수행하고,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와 대전 지역 스타트업을 위한 협업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권건호기자 wingh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