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웨이의 삼성 따라하기?'...Z플립 닮은 폴더블 내년 1월 출시 전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화웨이 차세대 폴더블 스마트폰 예상 렌더링. 사진=렛츠고디지털
<화웨이 차세대 폴더블 스마트폰 예상 렌더링. 사진=렛츠고디지털>

화웨이가 곧 출시할 '플립형' 폴더블 스마트폰에 대한 정보가 나왔다.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3'와 유사한 클램쉘(조개껍데기) 형태로, 새로운 힌지(경첩) 시스템을 특징으로 한다.

IT 전문매체 GSM아레나는 29일(현지시각) 화웨이가 차세대 힌지 시스템이 적용된 폴더블폰 '메이트V(가칭)'를 곧 출시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화웨이는 그간 새로운 폴더블폰에 적용할 새로운 힌지 시스템을 개발해왔으며, 최근 해당 힌지의 양산을 시작했다. 개선된 힌지 시스템은 더 적은 수의 부품을 사용, 전체적으로 더 단순한 구조를 갖춰 비용을 낮추고 안정성을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화웨이의 삼성 따라하기?'...Z플립 닮은 폴더블 내년 1월 출시 전망

전체적인 디자인이 삼성 폴더블폰과 유사하다. 삼성 'Z플립3', 모토로라 '레이저' 등과 같이 세로로 접었다 펼 수 있는 형태다.

화면을 접으면 거의 정사각형에 가깝다. 콤팩트한 디자인으로 휴대성을 높였다. 다양한 색상 옵션으로 제공될 예정이다.

화웨이가 새롭게 선보일 플립형 폴더블폰이 어떤 커버 디스플레이를 갖출지는 의견이 갈린다. 화웨이 특허를 기반으로 제작된 예상 렌더링 속 외부 디스플레이는 1.35인치로, 시간 및 간단한 알림을 확인할 수 있는 정도다. 이 외에도 커버 화면이 없는 형태 등 다양한 렌더링이 등장했으나 공식 디자인은 확인되지 않은 상황이다.

'화웨이의 삼성 따라하기?'...Z플립 닮은 폴더블 내년 1월 출시 전망

미국 제재 속 위기에 빠진 화웨이는 폴더블폰 개발로 일종의 반전을 노리는 듯하다. 화웨이는 이미 '메이트X2' 등 폴더블폰 완성품을 출시한 바 있으나 완성도가 낮다는 등 논란이 제기되며 큰 반향을 얻지 못했다. 이에 화웨이가 새롭게 선보일 차세대 폴더블에 얼마나 개선이 이루어졌을지 관심이 주목된다. 

한편 화웨이는 이르면 연내 또는 내년 1월 해당 폴더블폰을 선보일 것으로 알려졌다.

전자신문인터넷 양민하 기자 (mh.ya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