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케플러·이승윤·소코도모, 2주차 가온차트 부문별 1위…임영웅·방탄소년단 롱런거듭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아이유·케플러·이승윤·소코도모 등이 2022년 가요대중의 첫 원픽 아티스트인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사단법인 한국음악콘텐츠협회 측은 공식채널을 통해 2주차(1월2~8일) 가온차트 부문별 결과를 공개했다.

공개된 바에 따르면 2주차 가온차트에서는 아이유·케플러·이승윤·소코도모 등 매력강자들의 부문별 활약과 함께, 지난해부터 이어진 임영웅·방탄소년단 등의 인기롱런이 펼쳐졌다.

사진=EDAM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EDAM엔터테인먼트 제공>

우선 아이유는 지난해 막바지 공개한 싱글 '조각집'의 타이틀곡 '겨울잠'으로 디지털 부문 1위를 차지했다.

20대의 마지막 중 마지막을 장식하는 앨범이자, 30대의 첫 문을 기다리는 작품의 타이틀곡이라는 핵심적 성격과 함께, 잔잔한 피아노 선율을 배경으로 한 아이유의 섬세한 보컬매력이 대중에게 힐링감을 전했기 때문으로 보인다.

사진=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

케플러는 데뷔앨범 'FIRST IMPACT'로 앨범부문 1위를 차지했다. '걸스플래닛999' 데뷔그룹이라는 화제성이 타이틀곡 'WA DA DA'의 속도감 있는 에너제틱 러블리 매력과 함께 폭넓게 비쳐진 덕분이라 할 수 있다.

이승윤은 SBS '그 해 우리는' OST '언덕나무'로 다운로드 정상을, 소코도모는 '쇼미더머니10' 무대곡 '회전목마 (Feat. Zion.T, 원슈타인) (Prod. Slom)로 스트리밍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각각 프로그램의 주요곡이라는 집중포인트와 함께 각 아티스트들의 매력진가가 제대로 발휘되는 곡들로서 대중의 주목을 끈 바가 차트 성적으로도 이어진 것으로 볼 수 있다.

사진=쇼플레이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쇼플레이엔터테인먼트 제공>

임영웅은 첫 드라마 OST인 '사랑은 늘 도망가'로 13주째 벨소리·컬러링 부문 정상과 노래방차트 3주 연속 1위 기록을 달성, 소셜차트2.0에서 43주째 정상독주를 거듭하는 방탄소년단과 함께 인기롱런의 대표주자로서 위치를 지켰다.

사진=물고기뮤직 제공
<사진=물고기뮤직 제공>

이밖에 2주차 디지털차트 200위권 신곡은 △GOT the beat 'Step Back' (24위) △이승윤 '언덕나무' (37위) △카더가든 '그대와 잠든 나 사이에 (N번째 연애 X 카더가든)' (116위) △박재범 'To Life' (147위)  △래원 (Layone), 이영지 '프리지아' (155위)  △빅 아이즈(싱어게인2 37호 가수, 싱어게인2 48호 가수) '점점' (174위)  △싱어게인2 33호 가수 '너무 아픈 사랑은 사랑이 아니었음을' (195위)등이었다.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한편 가온차트는 한국음악콘텐츠협회가 운영하는 국내 공인음악차트로, 국내 주요 음악서비스 업체들의 온라인매출과 국내외 음반유통 판매량을 총 집계해 높은 신뢰도를 가지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