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저탄소건물 100만호·전기차 40만대 보급…기후변화 5개년 계획

서울시, 저탄소건물 100만호·전기차 40만대 보급…기후변화 5개년 계획
서울시, 저탄소건물 100만호·전기차 40만대 보급…기후변화 5개년 계획

서울시가 2026년까지 10조원을 투자, 온실가스 30%를 감축한다. 노후건물 100만호를 저탄소 건물로 바꾸고 전기차 비율을 10%(40만대)까지 높인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20일 '서울시 기후변화대응 종합계획'을 발표하고 “2026년까지 온실가스 연간 배출량을 3500만톤으로 2005년 대비 30% 줄여 2050년 탄소중립 실현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종합계획은 △건물 △교통 △콘크리트를 걷어내고 녹지·물·흙으로 조성 △기후 재난에 시민이 안전한 도시 △시민참여 5대 분야 10개 핵심과제, 143개 세부사업으로 구성했다. 건물 밀도가 높고 차량 통행량이 많은 서울시 특성을 감안, 전체 온실가스 배출량의 88%를 차지하는 건물과 교통부문의 배출량 감축에 중점을 뒀다.

2019년 기준 서울지역 온실가스 배출량은 연 4600만톤으로 건물·교통·폐기물 비중이 각각 68.7%, 19.2%, 6.4%를 차지한다.

서울시는 온실가스 배출량이 가장 많은 건물 부문에서 저탄소 건물 100만호 프로젝트를 시행한다. 2026년까지 노후건물 100만호를 단열성능 강화, 리모델링 등을 통해 에너지 효율이 높고 온실가스 배출은 적은 '저탄소 건물'로 전환한다.

노후 건물의 에너지효율을 높여 에너지 소비량을 절감하는 '건물에너지++' 프로젝트'를 추진, 아파트 등 주택·건물 80만호, 공공주택 12만호, 저소득·차상위 가구 8만호, 경로당, 어린이집, 공공청사 등 3000호를 저탄소 건물로 바꾼다.

신축건물은 내년부터 연면적 10만㎡ 이상 민간건물의 '제로에너지건축물(ZEB)' 설계를 의무화한다. 2025년에는 1000㎡ 이상 건물로 확대한다. 공공건물은 2024년부터 모두 ZEB로 지어야 한다.

서울시는 전체 소비 에너지의 67%를 차지하는 화석연료 사용을 줄이기 위해 수열, 지열, 연료전지 같은 신재생에너지 보급도 확대한다. 2021년 4.2% 수준인 신재생에너지 보급률을 2030년 21%까지 끌어올린다는 목표다. 뉴욕, 샌프란시스코 등 해외 도시에서 시행 예정인 '신축건물 화석연료 사용금지 정책' 도입도 검토한다.

서울시 온실가스 배출량의 19.2%을 차지하는 교통 부문은 전기차 보급을 확대, 온실가스를 감축한다는 계획이다.

전기차를 40만대까지 확대 보급해 전기차 비율을 10%로 늘린다. 시민 생활과 밀접한 시내버스는 50% 이상, 택시도 20%가 전기차로 교체된다. 충전기는 작년 2만기에서 2026년까지 22만기로 확대해 '생활권 5분 충전망'을 갖춘다는 복안이다.

서울시는 이와함께 콘크리트와 아스팔트를 걷어내고 공원을 늘리고, 물 순환 도시를 만들고, 도로를 숲길로 조성한다. 녹지 확충을 위해 2026년까지 건물옥상 등 도심 곳곳에 월드컵공원 면적의 13배에 달하는 3100만㎡ 규모의 생활밀착형 공원을 조성·정비한다.

물 순환 도시 조성에도 속도를 낸다. 소하천을 매력적인 수변공간으로 바꾸는 '지천 르네상스'를 정릉천 등 6곳에서 시작해 도심 열섬효과를 완화한다. 한양도성 내 22개 도로는 차로를 줄이고 보행공간을 확대한다. 간선도로에 자전거도로 181㎞를 확충한다.

가뭄, 홍수 등 기후재해에 대비해서 노후 상·하수도관 정비, 빗물펌프장 신·증설 등 도시기반시설 강화에도 투자를 확대한다.

기후변화로 인한 신종 감염병 발생에 대비해 상시 대응력을 높이기 위해 상설조직인 '24시간 긴급상황센터'를 2024년 설치한다.

서울시는 이번 종합계획을 통해 2026년까지 약 7만개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20조원의 생산유발효과와 8조원의 부가가치유발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했다. 녹색기술 발전 및 녹색산업 전환도 가속화할 것으로 내다봤다.

오 시장은 “인류 생존을 위협하는 기후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대도시의 특성에 기반한 기후변화대응 종합계획을 마련했다”며 “종합계획을 차질없이 추진해 기후위기 극복을 위한 2050 탄소중립이라는 인류 과제를 철저히 이행하겠다"고 말했다.

서울시, 저탄소건물 100만호·전기차 40만대 보급…기후변화 5개년 계획

최호기자 snoop@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