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기아, 美 시사주간지 선정 '최고의 고객가치상' 최다 수상

싼타페
<싼타페>

현대자동차·기아는 미국 시사주간지 'U.S.뉴스&월드리포트'가 발표한 '2022 최고의 고객가치상' 차종별 11개 부문에서 6개 부문을 수상했다고 23일 밝혔다.

최고의 고객가치상을 받은 브랜드 중 가장 많은 상을 받았다. 자동차 품질과 상품성뿐 아니라 신차와 중고차 가격, 유지비까지 평가해 수여하는 상이다.

각 차량의 품질과 상품성은 자동차 전문매체들이 분석한 주행성능, 승차감, 안전성, 내장, 기술 및 편의사양, 연결성, 연비, 적재공간 등 요소를 고려해 평가했다.

차량의 경제적 가치는 수리비, 연료비, 보험료 등 5년간 차량 유지에 들어가는 총비용과 현재 거래되는 중고차의 가격 등을 비교 평가해 산정했다.

투싼
<투싼>

현대차와 기아는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분야에서 5개 부문 모두 최고의 차를 차지하며 경쟁사들을 압도했다.

중형 SUV와 대형 SUV 부문에서 각각 현대차 '싼타페'와 기아 '텔루라이드'가 수상했다. 준중형 SUV와 소형 SUV 부문에서는 현대차 '투싼'과 '코나'가 1위로 뽑혔다. 최고의 하이브리드·전기 SUV 부문에는 '투싼 하이브리드'가 경쟁 차종들을 제치고 이름을 올렸다.

'엘란트라(국내명 아반떼) 하이브리드'는 최고의 하이브리드·전기 승용차 상을 받았다.

현대차·기아 관계자는 “최다 수상 브랜드로 선정돼 기쁘고 명예롭게 생각한다”며 “고객에게 더욱 높은 가치를 제공하는 현대차·기아의 우수한 상품 경쟁력이 인정받은 결과”라고 말했다.

박진형기자 j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