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22 'S펜' 첫 탑재... "궁극의 울트라 경험"

삼성전자는 10일 0시(한국시간) 온라인으로 삼성 갤럭시 언팩 2022 행사를 개최하고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S22 시리즈를 공개했다.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이 갤럭시S22 시리즈를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10일 0시(한국시간) 온라인으로 삼성 갤럭시 언팩 2022 행사를 개최하고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S22 시리즈를 공개했다.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이 갤럭시S22 시리즈를 소개하고 있다.>

📁관련 통계자료 다운로드갤S 시리즈 출시 첫해 판매량삼성전자가 역대 최고 성능을 갖춘 갤럭시 폰으로 궁극의 '울트라' 경험을 제공한다. 단순 모바일 기술 발전을 넘어 일상을 살아가는 방식을 고도화하는데 기여하는 수단으로 갤럭시S22 시리즈를 제안했다. 반응 속도를 70% 줄인 S펜을 내장하고, 최대 크기 이미지 센서로 강력한 카메라 성능을 자랑한다. 실행 속도와 최적의 배터리 활용, 연결성을 바탕으로 한 차원 높은 모바일 경험을 제공한다.

삼성전자는 10일 0시(한국시간) 온라인으로 '삼성 갤럭시 언팩 2022' 행사를 개최하고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S22 시리즈를 공개했다.

갤럭시S22 시리즈는 3종이다. 기본형 모델인 갤럭시S22와 프리미엄 모델 갤럭시S22 플러스, 갤럭시노트 콘셉트를 계승한 최상위 모델 갤럭시S22 울트라로 구성됐다. 갤럭시노트와 갤럭시S 시리즈를 결합해 프리미엄 스마트폰 새 표준을 제시하는 제품이다.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사장)은 “갤럭시S22 시리즈는 혁신적 카메라와 역대 최고 기능으로 사용자가 창작하고 공유하며, 소통하는데 최상의 선택이 될 것”이라며 “갤럭시S22 울트라는 '갤럭시노트'의 가장 사랑 받는 기능과 갤럭시 스마트폰을 대표하는 '갤럭시S'를 결합해 진정으로 독창적인 모바일 경험을 제공한다”고 강조했다.

갤럭시S22 울트라
<갤럭시S22 울트라>

갤럭시S22 시리즈는 전작보다 이미지센서 크기를 키우고 독보적 인공지능(AI) 기술 기반 동영상 촬영 기능을 지원한다. 처리 성능이 강화된 신경망프로세서(NPU)를 갖춘 4nm 프로세서를 탑재했다. 버려진 어망을 재활용한 소재를 적용하는 등 역대 가장 친환경적인 갤럭시 스마트폰이다.

갤럭시S22 울트라는 갤럭시노트 특유의 선형적 디자인을 계승했다. 간결하게 정제된 플로팅 카메라 디자인에 각 렌즈 원형 테두리를 메탈 프레임으로 마감해 세련미를 더했다. 프레임에는 아머 알루미늄을 적용, 내구성을 강화했다. 갤럭시S22 울트라 S펜은 역대 제품 가운데 빠르고 정확하게 사용자 의도대로 필기가 가능하다. 손글씨로 필기한 80개 이상 언어를 지원한다.

후면 1억800만 화소 카메라는 삼성 스마트폰 중 가장 큰 2.4um 크기 이미지센서가 탑재됐다. 1000만 화소 망원 카메라로 최대 100배 디지털 줌까지 지원한다. 대폭 강화된 AI 기술을 결합해 야간에도 피사체 디테일을 생생하게 기록하는 '나이토그래피'를 지원한다. 슈퍼 클리어 글래스를 탑재해 플레어 현상 없이 부드럽고 선명한 촬영이 가능하다.

갤럭시S22 플러스
<갤럭시S22 플러스>

삼성전자는 최상위 제품인 갤럭시S22 울트라 512GB 국내 출고가를 전작보다 4만8000원 내렸다. 이외에는 전작과 동일한 가격으로 판매된다. 14일부터 21일까지 갤럭시S22 시리즈 사전판매를 진행한다. 공식 출시는 25일이다.

박정은기자 je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