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노엑스, 55억 투자 유치…"마이크로 LED 검사 프로브 양산"

English Translation
나노엑스, 55억 투자 유치…"마이크로 LED 검사 프로브 양산"

마이크로와 미니 LED 검사장비 업체인 나노엑스가 투자를 유치하고 증설에 나선다.

나노엑스는 씨앤씨아이파트너스 등으로부터 55억원을 투자받았다고 15일 밝혔다. 회사는 이 자금으로 경기도 수원 고색산업단지 내에 마이크로 LED 검사에 쓰는 프로브 양산 라인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5월 완공이 목표며, 프로브 카드 월 600매를 만들 수 있는 생산능력을 갖출 예정이다.

나노엑스가 만드는 프로브 카드는 마이크로 LED 칩 성능 측정에 활용된다. 전류를 가했을 때의 전압 변화, 빛의 파장, 세기 등을 확인해 마이크로 LED가 정상 작동하는지 검사하는 것이다.

마이크로 LED는 크기가 100마이크로미터(1㎛=100만분의 1m) 이하인 발광다이오드(LED)다. 워낙 작다보니 칩 단위 검사가 힘들었다. 마이크로 LED 칩을 모아 모듈이나 패널을 만든 후 이상 유무를 확인했다. 하지만 이런 방식은 불량품 발견 시 모듈에서 문제가 있는 LED를 제거하고, 다시 정상 칩을 부착해야 해 비용 상승 등 생산성을 떨어뜨리는 문제를 낳았다.

프로브 구동 예(나노엑스 제공)
<프로브 구동 예(나노엑스 제공)>
프로브 카드(나노엑스 제공)
<프로브 카드(나노엑스 제공)>

나노엑스 프로브는 5~10㎛ 크기 핀이 구성돼 마이크로 LED에 직접 접촉하는 방식으로 검사한다. 핀마다 개별 스프링 구조를 갖춰 마이크로 LED 높이가 다를 때 생길 수 있는 비접촉 문제를 해소했다고 강조했다.

박영성 나노엑스 대표는 “국내외 잠재 고객사들과 성능 평가를 진행하고 있다”면서 “양산 라인 확보로 마이크로 LED 프로브 카드 사업화를 본격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박영성 나노엑스 대표
<박영성 나노엑스 대표>

권건호기자 wingh1@etnews.com